기사최종편집일:2024-07-23 16:49:28
  
정기구독신청 댓글보기 전체뉴스 기부뉴스 동영상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경제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
       
                                                                                     
기사글확대기사글축소기사스크랩이메일문의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8년12월07일 19시30분 ]
     
      
                                        
[교통신문 이승한 기자] 올해 운행차 배출가스 저감사업으로 미세먼지 2085톤이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환경부가 6일 강원도 홍천군 대명콘도에서 열린 ‘운행차 배출가스 저감사업 발전방향 모색을 위한 토론회’에서 올해 배출가스 저감사업 추진실적 등을 공개했다. 이 자리에서 내년도 사업계획도 논의됐다. 토론회에는 환경부, 지자체, 한국환경공단, 한국자동차환경협회, 저감장치 관련업계, 전문가 등 약 120명이 참석했다. 토론회는 2018년 배출가스 저감사업 추진실적 및 2019년 추진방향, 운행 경유차 등 저감사업 중장기 추진방안, 건설기계 엔진교체 기술 및 교체현황과 같은 주제발표가 진행됐다. 저감사업 발전방향에 대한 토론도 이어졌다. 토론회에서 신동원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 연구위원은 “환경적 편익이 높은 조기폐차 사업을 활성화하기 위해서는 중·대형차에 지급되는 조기폐차 지원금을 중고 시세 수준으로 인상하고, 조기폐차 후 신차 구입을 유도할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다.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은 지난해 수행한 ‘운행 경유차 등 저공해사업 중장기 추진방안 연구’에서 조기폐차 사업비용 대비 편익(5.22)이 저감장치 부착(1.80)과 액화석유가스(LPG) 엔진개조(2.09) 등 여타 저감사업 대비 높은 것으로 분석했다. 연구 결과에 따르면 차량 1대당 조기폐차 비용은 119만원이고 이에 따른 편익은 622만원이다. 반면 저감장치 부착과 LPG 엔진개조에 따른 대당 비용은 각각 319만원과 392만원이고, 편익은 574만원과 819만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환경부는 2005년부터 오염물질 배출이 많은 노후차량을 대상으로 매연저감장치 부착과 조기폐차 등 저감조치에 소요되는 비용을 지원해왔다. 올해는 저감장치 부착(1만6845대), 엔진개조(220대), 조기폐차(11만411대) 등 노후차량 13만368대에 대한 저감조치를 끝냈다. 이를 통해 감축된 미세먼지는 총 2085톤으로, 연간 경유차에서 배출되는 미세먼지 3만3698톤(2015년 기준)의 6.2%를 감축한 것으로 분석된다. 환경부는 자동차에서 발생하는 미세먼지를 효과적으로 감축하기 위해 내년부터 대기오염물질 배출이 많은 노후 중·대형차 조기폐차 지원을 강화할 계획이다. 노후 중·대형차 소유자가 차량을 폐차하고 신차를 구매할 경우 지급되는 조기폐차 보조금을 3배 이상 인상해 지원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환경부는 차종별 지원 금액과 조건 등 구체적인 사항은 이날 토론회에서 논의된 사항과 이해관계자 의견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내년 1월 확정·발표할 방침이다. 또한 소상공인이나 저소득층이 노후 경유차를 폐차한 후 LPG 1톤 트럭을 구매하면 노후 1톤 경유트럭 조기폐차 보조금(최대 165만원)에 400만원을 추가 지원하는 방안도 검토 중에 있다. 이형섭 환경부 교통환경과장은 “내년부터 중·대형 차량 등 운행 빈도가 높고 1대당 대기오염물질 배출이 많은 차량을 집중 지원해 2022년까지 지난 2014년 기준 도로수송부문 미세먼지 배출량의 43%를 삭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승한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
       
                                                                                      
기사글확대기사글축소기사스크랩이메일문의프린트하기
       
     
                                                                               
                                                                                                      
                                                                   
내용공감하기
         
- 작성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름 비밀번호
도배방지키
 45826223
냠냠냠 센스! 힝~ 누구? ... 좋아 애도 주식 대한민국 릴랙스 갈래말래 더워 해피cgi 추워요 훗 샤방 해피 화남 훌쩍 >_< 깜빡 소주 반대 찬성 완소 흑흑 헐 ^^ ye~ 굿 복받으세요 미스터 미세스 미스 헉! 후덜덜 덜덜덜 뷁 캬캬캬 아자 뭐죠? 사랑 필요없다 지구를떠라 필승 캬캬캬 지름신 고맙습니다 완전조아 자기야 빠팅 니들이알어 므흣 뭐라카노 추워 하이 ㅋ 사랑해 화이팅 아자아자 쌩큐 힘내 열폭 오늘 하하하 하앙 킹왕짱 뭐니 듣보잡 ok so hot 신상품 2009
       
     
                                                         
라병수테스트_컨텐츠박스 로컬테스트 모바일 (2018-12-14 10:48:19)
모바일_브랜드링크 [일요신문]이재수 전 기무사령관 투신 사망...‘세월호 유족 사찰’ 구속영장 기각 4일 만 (2018-12-07 19:11:38)
     
   
   
    
    
                                            
     
                                            
재민테스트
모비애즈 상용 테스트
브랜드타임즈 M커버 테스트
링크1
뉴스톡 M커버 test
ㅈㅅㅈㅅㅈㅅㅈㅅ
111112321
    
    
                                                        
외국녀 SO HOT flash